*** 비내리는 날 - 병호홈페이지 *** http://irainy.net
Rain ::
story
Home. .Culture. .Story. .Food. .Gallery. .Travel. .Guestbook.

Introduction

비와 당신의 이야기

View of life

Human

Economy

Review

Others

Unclassified

즐거운 글쓰기


 ID
PASS


현재 접속자
회원: 0분
손님: 0분
story l 즐거운 글쓰기

  
세계관에 대한 질문
 rain  2010-05-24 | VIEW : 1,144
- 세계관에 대한 질문

1. 무엇을 믿는가? 그리고 무엇을 절대 신뢰하지 않는가?  

세상의 모든것은 각기 상대적인 가치를 지니며... 끊임없이 변화한다.
고로... 세상에 절대적으로 신뢰할만한것은 없어보인다.

다행스러운건...
내가... 변하지 않는 하나님에 대한... 절대적인 믿음을 갖고 있다는것이다.
변화하는 세상에 있어 올바른 가치판단의 기준이 되어주며... 힘들고 외로울때 큰힘이 되어준다.

난... 사람들이 공통적으로 공유해야할 정신과 믿음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며...
이러한 정신이 무너지면... 사회는 혼란스러워지고...
약육강식의 원시사회로 돌아갈수도 있다고 생각한다.

인간은 원래 악한 존재이기때문에...
이들의 악함을 제어해줄 변하지 않는 절대적인 가치가 필요하다.
(교정시설에 근무하면서 더 확신하게된 생각이다.)

2. 살아오면서 모범으로 삼았던것?

: 부모님, 같이 성장해온 주변 친구들, 병원 선배,교수님들

3. 자연속에서 즐길 여유가 있는가?

요즈음 여유는 있으나... 쉽게 자연을 찾지는 않는다.
자연을 찾아가는 일탈의 시간보다는... 아직 나를 위해서 보내야하는 시간이 더 필요하기 때문에...

4. 기술문명은 축복인가? 저주인가?

새로은 기술과 기계는... 나의 삶의 작은 행복이다.
즐거움속에서 새로운 기계를 만지작거리다보면... 세상걱정근심없이 금새 시간이 흘러가버리는 것...
축복인지... 저주인지는... 그것을 어떻게 사용하기에 달린것이다...

5. 나를 강하게 만든것?

의대생활... 수많은 시험을 통해 강해진...

6. 스스로 원칙을 세워놓고 그 원칙에 따라 생활하는가?

신나게 살기도 바빠.

올해엔...
1)English 2)USMLE 3)computer 4)글쓰기 5)수영/골프/인라인/보드/피아노

요번달엔...
도서관에서 보내는 시간을 늘리는것과...
절제하는 삶(과식/과음금지, 과다소비금지 등등...)

7. 기분이나 상황에 따라 생활하는가?

sometimes...
가끔 일탈을 꿈꾸기도 한다...

전에도 말했든... 바다에 끌린적이 있었다...
요즘은 그런 일탈행위가 필요없다...

일탈이란건... 단조로운 생활을 벗어나기위한 하나의 탈출구인 셈인데...
요즘 내 생활은 절대 단조로울수가 없다...
위에 1)-5)까지... 벌려놓은 일이 많아서리...

8.혼자가 되고싶은 갈망

잠시뿐이다... 그런 갈망은 하루를 못간다...

그래서... 생각을 정리하기 위해 혼자 떠나는 여행은 하루면 충분하다...

9.'행복만을 향해 달려가라'
'하지만 너무 많이 달리지는 말라'
'모든 사람들이 그렇게 하니까'
'행복은 내 뒤에서 달려간다.'
브레이트 시에 동의하는가? 행복이란?

행복만을 향해 달리라는건... 좀 애매한 설정이다...
마지막 구절처럼... 무언가에 열중해서 노력하다보면...
그에 대한 보상으로... 행복이 내뒤에서 달려오는것이 맞다.

달리고 있는 동안엔 바쁜 나머지... 뒤따라오는 행복을 충분히 만끽하기 어려울것이다.

언젠가... 여유롭게 자신을 둘러볼 시간이 주어진다면...
지나온 시간... 또는 지금 현재의 시간속에 깃들여진...
아주 작은것들이 주는 행복을 쉽게 찾을수 있을것이다...

그러므로 행복은 우연이 아니다...

10. 어쩔수 없이 가야만 하는 자신만의 길이 있다고 믿는가?

자신이 좋아하는것과 해야하는 일은 다를수 있다.
:이것은 자신의 미숙한 선택때문에 벌어진 결과이다. 좋아하는것을 하는것이 항상 최선의 선택이다.

자신이 좋아하는 일임에도 불구하고 잘할수 없는것일수도 있다.
:자신이 좋아하는 일에 대해 아직 충분히 노력하지 않았거나... 그럴만한 시간이 없었던 것이다.

또... 이와는 반대로... 별로 좋아하지 않았던 것임에도 불구하고...
어찌어찌 하다보니... 그 일에 재미가 생기고 좋아하게 되는 경우도 있다...

내겐 의사로써 환자를 보는 일이 그렇다.

그러구 보면... 이 길이 어쩔수 없이 가야만 하는 'My Way'인가보다.

11. 사람들은 인생에서 자신이 얻으려 하는것을 결국에는 손에 넣는다고 믿는가?

무엇을 얻으려 하느냐에 따라 다르지 않을까...
10여년전... 다이어리에 적어두었던것들은... 지금 부족함이 없이 이루어졌다...
다가올 10년후... 얻고자하는 것들을 적어본다...

비내리는 날 - 병호홈페이지
http://irainy.net



IP Address : 218.48.44.99  





libra
  음...일단 시작하기전에..이번 주제는 나에게 참으로 어렵다는것을 밝히는 바다. 평소 심각하게 생각해보지 않았던 질문들인데다가 본래 단순 명료하게 사는 인간인지라..더욱이 어렵다는 것을 ...ㅡㅡ; 질문에 답이 영 시원치 않아도 이해해주길 바란다.
1. 무엇을 믿고 무엇을 절대 신뢰하지 않는가...?
요즘 읽고 있는 책이 하룻밤에 읽는 성서란 책이다..책을 읽기 전에도 하나님의 존재를 믿고 있었지만 책을 거의 다 읽어가는 지금 더욱 더 믿게 된다 하루를 마감하는 순간에 항상 감사드리게 되는 존재이신 하나님을 믿는다
내가 이제까지 살면서 깨달은 진리가 하나 있는데 세상엔 절대..라는 건 없다는것...(종교적 개념 제외)...고로 나에게 절대 신뢰할 수 없는 것이란 ...절대라는 개념이다...모순이다...;;
2.살아오면서 모범으로 삼았던 것..
부모님...예전에 아빠가 했던 말이 있다....(정확히 생각나지 않아 예전에 썼던 글들 찾아 읽다가 ...또 울어버렸다....ㅡㅜ)
삶의 큰 흐름을 잡으라 했다. 자신의 중심을 찾으라고..흐름을 타고 살아가라...자신의 꾀에 빠지지마라..마음을 넓게 가져라 가족 뿐 아니라 다른사람들에게 베풀면서 살아라....잊고 있었다...
친구..고3때..내가 공부투정을 부리면 착한 눈을 하고 말하던 친구
하기 싫어도 해야하는 일이 있는거야.....^^ 10-26 *  





rain
  삶의 큰 흐름을 잡아라...
음... 조은 말이네여... ^^ 10-27 *  





libra
  3.자연속에서 즐길 여유가 있는가?
물론이다..매일 아침 출근길에..나를 미소 짓게 하는건 새들의 지저귐과 아침햇살에 빛나는 나무잎들이다...언젠가 글에도 쓴 적이 있었는데...내 마음을 진정 편안하게 하는건..사람들이 아니라 자연일지도 모른다.

4.기술문명은 축복인가 저주인가
음...현재의 우리에겐 축복...미래의 그들에겐 어떻게 다가갈런지..
인간 하기 나름....여하튼 난 기술문명의 노예임은 확실하다.

5.나를 강하게 만든것
사람들..그리고 규칙적인 생활
나만의 시간 나누기..의식의 흐름..나만의 고지식..뭐 그런것들..^^
이래야만 해...음...불끈...저렇게 하자...나를 몰아간다...흠흠
그리고 요즘 하나 더 ...하나님에 대한 믿음..자신있게 말하기엔 부끄럽지만 여하튼....( '')

6.스스로 원칙을 세워놓고 그 원칙에 따라 생활하는가?
이건 좌우명과는 다른 질문인가? ^^a
여하튼 그렇다 현재에 살자....나의 변함없는 원칙
원칙과 계획은 틀린건가...^^;...어렵군...
뭐...하루하루 난 그날 해야 할 일을 생각한다...요즘은 잘 잊어버리기때문에 메모해놓고..지키려고 노력한다...거창하지도 않고 또 어렵지 않은 것들이 대부분이지만 작고 사소한 것들을 지키고 결정하고 하다보면 하루가 채워진다..그렇게 해서 30년을 살아왔다...(쓰고 보니 말이 거창하군...쩝 ㅡㅡ;)

7.기분이나 상황에 따라 생활하는가?
누군가 그러더군...기분파라고...음...
난 내 감정에 충실하고 싶다..라고 하면 변명일까...물론 정도가 있는건 나도 안다..예의가 있어야겠고..배려도 있어야겠지...충실하기 전에 말이다...
조화의 미학...내가 배워야 할 것...
혹 질문을 직접적으로 표현하면....막 사냐? 뭐 이런건 아니겠지??? ^^;;;

8.적어도 한 번쯤 혼자가 되고 싶은 갈망이 생길 정도로 심각한 상황은 없었는가?
진정한 혼자는 없다 ...혼자라고 착각할 뿐이다...물론 착각이라도 하고 싶은 적은 있었다....온전한 자의가 아닌...처한 상황으로 인해 타인과 무수히 얽혀있는 나를 발견했을때..당황스럽고...다 털어내버리고 싶을 때가 있었다..
혼자이고 싶을 때...

9.당신에게 행복이란 무엇인가..?
내 미소를 아름답게 만드는것...내 시간의 보상..
 LIST   
  글쓰기를 시작하며 - 2004-10-10  
6   인생에 대한 질문    rain 100524 1118
  세계관에 대한 질문    rain 100524 1144
4   우정과 사랑에 관한 질문    rain 100524 1145
3   직업에 대한 질문    rain 100524 1516
2   미래와 이상에 대한 질문    rain 100524 1120
1   색으로 표현하기    rain 100524 363
1 SEARCH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
Copyright@Dr.oh-byung ho. All rights reserved. Since 1999.7